최종편집 2020-02-17 13:26 (월)
비엣젯항공, 인천~껀터 노선 신규 취항
상태바
비엣젯항공, 인천~껀터 노선 신규 취항
  • 심우리 기자
  • 승인 2020.01.21 0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2일 껀터국제공항에서 인천 및 타이베이 노선 취항 기념식 개최
- 인천~껀터 노선, 오는 17일부터 주 3회 운항
- 비엣젯항공, 껀터발 최다 노선 보유
비엣젯항공 수석부사장 류 덕 칸이 축사를 하고 있다. ⓒ비엣젯항공
비엣젯항공 수석부사장 류 덕 칸이 축사를 하고 있다. ⓒ비엣젯항공

베트남 차세대 항공사 비엣젯항공이 12일 껀터국제공항에서 인천~껀터 노선 및 타이베이~껀터 노선의 취항식을 개최했다.

이날 취항식에는 비엣젯항공 류 덕 칸 수석부사장과 베트남 조국전선위원장 쩐 타인 먼을 비롯한 관련 정부 부처 임원 및 파트너들이 참석했다.

비엣젯항공의 인천~껀터 노선은 1월 17일부터 주 3회 운항할 예정이며 인천에서 오전 2시 30분 출발해 껀터에 오전 6시 20분에 도착, 껀터에서 오후 4시 50분에 출발해 인천에 오후 11시 55분에 도착하는 일정이다.(전 일정 현지시간 기준)

또한 지난 1월 10일 운항을 개시한 타이베이~껀터 노선은 주 4회 운항한다.

메콩 델타 지역의 중심인 껀터시는 지난해 880만명 이상의 관광객이 다녀갈 정도로 인기 관광지임과 동시에 투자, 개발 및 지역의 교통 허브로 알려졌다.

특히 카이랑 수상 시장의 지역 특산물 체험, 닌끼에우 부두에서의 산책, 퐁 디엔의 과일 정원, 롱 투옌 고대 마을 둘러보기 등 베트남 남서쪽 강가에서만 즐길 수 있는 특별한 경험을 선사한다.

비엣젯항공은 2014년 껀터에 첫 노선을 취항했으며, 7개의 베트남 국내선 외 이번 2개의 국제선 취항으로 껀터에 가장 많은 노선을 보유하게 됐다.

한편, 비엣젯항공은 이번 취항식과 함께 베트남 최대명절인 설 연휴인 뗏을 앞두고 껀터 지방의 소외계층에 기부금을 전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