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03-01 19:18 (월)
노라조, 이번엔 감자다…'백파더'서 깜찍 감자채전 변신
상태바
노라조, 이번엔 감자다…'백파더'서 깜찍 감자채전 변신
  • 트래블러뉴스
  • 승인 2021.01.30 22: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라조© 뉴스1


노라조가 감자엔터테인먼트 대표와 연습생으로 변신했다.

노라조(조빈, 원흠)는 30일 오후 생방송으로 진행된 MBC 쌍방향 소통 요리쇼 '백파더 : 요리를 멈추지 마!'(이하 '백파더') 감자채전 편에 출연해 유쾌한 오프닝 무대를 꾸몄다.

이날 '백파더 송' 오프닝 무대에서 조빈은 초록색 타이즈에 대형 감자를 입었고, 원흠은 감자채 같은 노란색 술이 돋보이는 슈트를 착용했다.

특히 노라조는 "감자가 크런키 / 모이스처 / 겉바속촉(겉은 바삭 속은 촉촉)"이라는 센스 있는 개사로 감자채전의 매력을 소개해 많은 '요린이'와 시청자들의 군침을 자극하기도 했다.

의상을 직접 소개하며 조빈은 "강원도에서 온 못난이 감자"라고 말했고, 원흠은 "감자엔터테인먼트 대표로서 감자소녀를 캐스팅했다"며 "감자소녀가 슬리퍼를 던져서 받는 개인기를 개발 중인데 아직 연습 중"이라는 스토리를 설명해 웃음을 자아냈다. 조빈은 개인기는 실패했지만 "스타가 되겠다"며 열정을 드러냈다.

유니크한 매력으로 각종 방송과 광고계를 섭렵한 노라조는 지난해 말 신곡 '빵'을 발표하고 독보적인 무대로 다채로운 웃음을 선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