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07-23 15:23 (금)
예스24, 뮤지컬 전문 잡지 '더뮤지컬' 인수…연말 재발간 예고
상태바
예스24, 뮤지컬 전문 잡지 '더뮤지컬' 인수…연말 재발간 예고
  • 트래블러뉴스
  • 승인 2021.07.22 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휴간 전 마지막으로 발행된 2020년 12월호 표지(예스24)© 뉴스1


온라인 서점 예스24가 지난해 12월호를 마지막으로 무기한 휴간에 들어간 월간 '더뮤지컬'을 인수해 재발행한다고 19일 밝혔다.

'더뮤지컬'은 2000년 창간해 지난해까지 20년 역사를 가진 국내 유일의 뮤지컬 전문잡지다. 코로나19 장기화로 공연 업계 상황이 악화화면서 재정적 어려움 때문에 지난해 12월호를 마지막으로 문을 닫았다.

예스24는 이달 초 공연 전문 기업 클립서비스로부터 '더뮤지컬'을 인수하고, 올 연말부터 재발간을 시작해 '더뮤지컬'의 역사를 이어갈 예정이다.

휴간 전부터 '더뮤지컬'을 이끌어 온 배경희 편집장이 그대로 참여하고, 예스24 김석환 대표가 발행인을 맡는다.

신규 인력 채용과 디자인 리뉴얼 등 재정비 기간을 거쳐 연말 재발간될 예정이며, 휴간과 함께 운영이 중단된 온라인 홈페이지도 리뉴얼해 새롭게 오픈한다.

예스24는 "공연 티켓 예매 플랫폼 '예스24 티켓', 대학로 공연장 '예스24스테이지' 운영에 이어 본격적으로 공연 관련 사업을 확장한다는 포부"라고 취지를 밝혔다.

예스24 김석환 대표는 "예스24가 도서 및 공연 분야에서 제공해 온 다양한 서비스가 뮤지컬 전문지 '더뮤지컬'과 만나 좋은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배경희 편집장은 "이전 '더뮤지컬'은 유명 해외 뮤지컬을 국내에 소개하는 데 앞장섰다면, 앞으로는 국내 창작 뮤지컬을 해외에 알리는 데 기여함으로써 아시아 뮤지컬 시장의 대표 매체로 발돋움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서울=뉴스1) 양은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